성매매를 방지하고, 성매매피해자의 인권을 보호하며 회복과 자립에 필요한 통합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 HOME
  • 자료실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만 공격 때 日 개입하면, 일본이 무조건 항복을 선언할 때까지 핵폭탄을 계속 사용할 것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본얼 작성일21-07-23 23:42 조회47회 댓글0건

본문

“대만 해방전쟁에 일본 군인 1명, 비행기 1대, 함정 1척이라도 개입한다면 전면전이다. 일본이 무조건 항복을 선언할 때까지 핵폭탄을 계속 사용할 것이다.”

지난 11일 중국판 유튜브 시과비디오에 올라온 동영상의 일부 내용이다. ‘육군(六軍) 책략’이라는 군사전문채널에 게재했다가 며칠 만에 지웠다. 조회수는 200만이 넘었다. 내용이 너무 자극적이어서 처음에는 민족주의 성향의 노이즈 마케팅으로 치부됐다. 그 사이 인터넷에 빠르게 퍼졌다. 특히 중국 산시성 바오지시 공산당위원회가 공식 온라인계정에 해당 영상을 공유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장이 커졌다.

대만 자유시보는 20일 “이성을 잃고 미쳐 날뛰는 내용을 담고 있는데도 중국 공산당이 이를 묵인한다는 의미”라고 지적했다. 중국 여론과 주변국의 반응을 떠보기 위한 게릴라식 선전전이라는 것이다. 중국 인권운동가 제니퍼 정은 “논란을 지핀 채널 이름에 ‘육군(六軍)’이 포함된 것은 인민해방군에 속하거나 밀접하게 연관돼 있다는 걸 의미한다”고 분석했다. 중국군은 육해공군과 로켓군, 전략지원부대, 연근보장부대 등 6개 군종으로 구성돼 있다.

문제의 동영상은 중국이 대만을 공격할 때 일본이 개입할 경우 가차없는 보복을 강조한다. 대만을 먼저 제압한 후에 일본을 침공하는데, 핵 공격도 불사하면서 항복할 때까지 ‘무제한전’에 나설 것이라며 경고하고 있다. 특히 일본을 4개의 섬으로 분할해 독립시키거나 중국과 러시아가 점령할 수 있다고 위협했다. 2차 대전 패전 당시보다 가혹한 조치다. 동영상은 “일본이 전쟁의 대가를 치를 수 없다는 것을 깨닫는다면 감히 대만해협에 군대를 보내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후략)

http://news.v.daum.net/v/20210720160027966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